무더위 여름철 옆구리가 아프다면, 요로결석을 의심하자!
2014년 대한민국 대표 우수기업 인증 2012년~2014년 2년 연속 한국 소비자선호도 1위 브랜드 대상 유니세프 보험판매 1건당 1000원 기부

 

땀 분비량이 많은 여름철에 갑작스러운 옆구리 통증으로 병원을 찾는 질환은 요로걸셕입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우너 자료에 따르면, 요로결석으로 진료 받은 환자는 2016년 기준 7 ~ 9월이 가장 많았으며,
8월에 연중 최고치인 4만3837명을 기록하였습니다.

 

요로결석이란?
요로계에 요석이 생성되어서 소변의 흐름에 장애가 생기고, 그 결과 극심한 통증이 유발되어서 신부전증,요로감염,
수신증 등이 동반되는 질환을 말합니다. 일반적으로 남자가 여자보다 2배 가량 더 잘생기며, 40 ~ 50대 중장년층에서 많이 발별하고 있는 질환입니다.

 

요로결석이 생기는 원인은?
요로결석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원인으로는 체액량 감소를 들 수 있는데요. 체액량 감소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것은 수분량 감소입니다. 수분 섭취가 충분히 이뤄지지 않은 경우에, 소변의 체내 저류 시간이
길어지고 요석 형성이 증기하게 됩니다.

 

여름철에 요로결석이 증가하는 이유는?
요로결석은 수분 섭취량과 계절과 온도에 영향을 받는 질환입니다. 여름철에는 땀으로 배출되는 수분량이 많아져서 소변이 체내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기 떄문에 요석 생성이 용이해지는 환경이 조성됩니다.

무더위에 이러한 요로결석을 미리 사전에 예방하는 방법으로는 
물을 주기적으로 자주 마시는 게 중요합니다.